자폐 아동의 특별한, 아니 특이한 식습관을 조사한 연구

미국 자페 아동들을 대상으로한 특이한 식습관 조사를 살펴보고 공유한다. https://www.sciencedirect.com/science/article/pii/S1750946719300595 이 연구에 의하면 자폐 아동들은 정상 발달아동 그리고 다른 증상을 가진 아이들과 비교했을 때 맛과 색이 단조로운 음식을 먹는 경향이 있다고 한다. 그리고 자폐 아동 중 소수는 크레파스, 종이, 비누와

저기능 자폐의 언어, 어느 정도까지 발전할 수 있을까?

처음 자폐 진단을 받았을 때, 그런 생각을 했다. 제발 초은이가 고기능 자폐였으면 좋겠다. 언어 사용을 할 수 있는 고기능 자폐, 언어 사용을 할 수 없는 저기능 자폐라는 분류를 흔히 사용한다. 자폐아더라도 이왕이면 고기능이면 좋겠다는 생각을 한다. 하지만 아이가 저기능 자폐아라는

부모에게서 유전되는 자폐 위험요인 유전자

※ 자폐 아동을 키우는 부모로서 공부한 내용을 공유합니다.  https://www.ncbi.nlm.nih.gov/pubmed/31398340 최근 자폐 관련 연구를 보면 뇌와 유전자에 집중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결국 자폐라는 건 태어나면서 갖게 되는 선천적인 장애라는 것이다. 하지만 그 원인을 아직 알지 못하기 때문에 그 원인을 규명하려는

AIT 청각통합훈련과 필터드 사운드 트레이닝

AIT 청각통합훈련과 관련해서 부모님들이 자주 물어보는 질문들을 정리해보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자주 물어보는 질문(FAQs)을 포스팅을 통해 정리해보려고 한다.  필터드 사운드 트레이닝, 오디오키네트론, 이어듀케이터? 다른 건가요? 같은 건가요? 결론적으로 이 세 가지는 그렇게 다르지 않다. 베라르 박사는 오디오키네트론이라는 장비를 개발해서

아빠의 나이와 자폐 발생률에 대한 연구

※ 자폐 아동을 키우는 부모로서 공부한 내용을 공유합니다. https://www.ncbi.nlm.nih.gov/pubmed/31292440 아빠의 나이와 자녀의 자폐 발생률에 대한 재미있는 연구이다. 남자의 정자 속에 de novo single nucleotide variants라는 유전자 변이가 있는데, 매년 3.1퍼센트로 증가한다고 한다. 그래서 20세의 남성은 자녀에게 평균 0.44의 de novo